[방북기-1]평양서 남북평화통일 공동기도회 개최 > 조선방문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조선방문기

[방북기-1]평양서 남북평화통일 공동기도회 개최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고슴도치
댓글 1건 조회 3,423회 작성일 11-11-05 02:23

본문


편집시간 2011.11.05 01:12:50
남북공동선언 관철하여 조국통일 이룩하자!!!
뉴스
전체기사 | 정치 | 경제 | 사회,문화 | 통일 | 국제 | 노동,농민 | 기타

돌아가기

[방북기-1]평양서 남북평화통일 공동기도회 개최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대표단 10명 봉수교회 참석



민족통신 특파원은 이번 방북취재기간(2011년 10월29일~11월5일)을 통해 (1)북녘의 종교계 현황(그리스도교,
천도교, 불교, 카톨릭교 등)과 종교활동 현주소를 알아보는 문제를 비롯하여 (2)2012년 강성대국의 문패를
다는 해를 위해 지금 추진되고 있는 각종공사장, 경공업 현장 및 북녘동포들의 생활향상을 위한 움직임에
관한 취재, 그리고 (3)해 내외에 지대한 관심을 모아온 김정은 대장에 관한 심층취재(김정은 대장, 그는 과연
어떤 인물인가)를 통해 차세대 지도자에 대해 알아보기로 했다. 이 기간동안 "남북평화통일 공동기도회"가
열려 이 소식부터 전하고 차례대로 소개하려고 한다.--<민족통신 편집실>


news_36708-1.jpg
blank.gif
평화통일 남북공동기도회가 끝나고 남측 기독교계 대표들과 봉수교회 제직들과 기념촬영

[방북기-1]평양서 남북평화통일 공동기도회 개최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대표단 10명 봉수교회 참석




남북기독교인들 <<공동기도문>>통해 화해협력 다짐


news_36708-2.jpg
blank.gif
남북기독교인 '평화통일공동기도회'가 평양봉수교회에서 개최되어 관심을 모았다
[평양=민족통신 노길남 특파원]민족통신 특파원은 이번 방북취재기간(2011년 10월29일~11월5일)을 통해 (1)북녘의 종교계 현황(그리스도교, 천도교, 불교, 카톨릭교 등)과 종교활동 현주소를 알아보는 문제를 비롯하여 (2)2012년 강성대국의 문패를 다는 해를 위해 지금 추진되고 있는 각종공사장, 경공업 현장 및 북녘동포들의 생활향상을 위한 움직임에 관한 취재, 그리고 (3)해 내외에 지대한 관심을 모아온 김정은 대장에 관한 심층취재(김정은 대장, 그는 과연 어떤 인물인가)를 통해 차세대 지도자에 대해 알아보기로 했다. 이 기간동안 "남북평화통일 공동기도회"가 열려 이 소식부터 전하고 차례대로 소개하려고 한다.

남북기독교인 '평화통일공동기도회'가 평양봉수교회에서 개최되어 관심을 모았다. 3일 남녘의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방북단 대표 10명(단장:이영훈 목사, 한교협 회장)은 3일(목요일) 오전10시 봉수교회에서 강영섭 위원장(그리스도교도연맹 중앙위원회 위원장)을 비롯 기독교계 임원들과 봉수교회 교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남북평화통일공동기회'를 가졌다.

news_36708-3.jpg
blank.gif
남녘 이명훈 목사 설교
남녘 방북대표들은 이영훈 단장(기하성 총회장)을 포함하여 김영주 목사(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총무), 이규학 감독(기독교대한감리회 전 감독회장 직무대행), 김종훈 감독(교회협 부회장, 기감 월곡교회, 유정성 목사(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장), 김근상 주교(대한성공회 의장), 배태진 목사(한국기독교장로회 총무), 최길학 목사(기독교대한하나님의 성회 총무), 이근복 목사(교회협 선교훈련원장/화해통일국장), 이창휘 간사(교회협 화해통일국) 10명으로 구성되었다.

이날 봉수교회 손효순 목사는 '남북평화통일공동기회' 사회를 진행하면서 첫마디로 보고 싶었다는 말 대신에 "드디어 우리는 만나게 되었습니다"라고 자신의 심정을 토로하고 남북기독교인 공동기도회를 인도했다.

첫 순서로 강영섭 위원장(그리스도교도연맹 중앙위원회)은 환영사를 통해 어려운 가운데 북을 방문한 남측 방북단을 뜨겁게 환영한다고 말하고, 이날의 북남 기독교인들이 함께한 평화통일공동기도회는 경직된 남북관계를 극복하는데 있어 의미있는 회합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북남간에 불신과 대결은 전쟁과 망국으로 이어질 뿐이라고 우려하면서 화합과 협력을 호소하는 한편 그렇게 하자면 6.15북남공동선언과 10.4평화번영을 위한 북남공동선언을 철저히 고수하는 길 밖에 없다고 힘주어 말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북남 그리스도교인들의 공동기도가 하나님께 상달되어 평화와 통일이 이뤄지기를 간절히 기도한다고 말하고 "함께 손잡고 힘차게 나아가자"고 주문했다.

남측의 김영주 목사(교회협의회 총무)는 답사를 통해 남북관계는 심각한 갈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오늘의 상황을 밝히면서 그것을 조금이라도 해소하려는 마음으로 긴세월만에 원거리를 돌아 이곳에 왔다고 말했다. 그는 남북관계가 화해와 협력, 평화로 되는 것이 하나님의 뜻이라고 풀이하면서 다같이 평화통일을 위하여 노력하고 기도하자고 호소했다.

news_36708-4.jpg
blank.gif
봉수교회서 "남북평화통일공동기회" 열려 관심을 모았다.
다음 순서에는 남측의 이규학 감독(기독교대한감리회 전 감독회장 직무대행)이 기도순서를 통해 "잠시 끊어졌다가 다시 만나게 된 것을 감사한다"고 전제하고 "남과 북이 하나되게 하소서"라고 기원했다. 이어서 북측 봉수교회 집사가 성경봉독 한 다음에 "예수를 나의 구주삼고" 찬송을 합창했다.

이어서 남녘의 이명훈 목사(단장,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회장)는 설교를 통해 성경구절 에베소서 4장3절을 인용하면서 "우리민족은 세계 유일의 분단국가"라고 안타까워하는 한편 "우리는 더 이상 대립하지 말고 싸우지 말고 같은 말을 하고 같은 동족으로서 같은 하나님을 섬기는 기독교인으로서 하나됨을 위하여 함께 노력하자"고 호소했다.

다음 순서에는 남녘의 대표 한명과 봉수교회 여집사가 연단에 나와 <공동기도문>을 낭독하며 서로 비방하고 상처주지 말고 6.15선언, 10.4선언으로 서로 화해하고 협력하자고 다짐했다. 금강산도 다시 열고, 개성도 한층 더 힘차게 만들어 나가기 위해 남과 북, 북과 남이 더 뜨겁게 자주 만나 군사적 적대감을 해소하고 긴장을 끝내기 위해 분단의 벽을 허물고 백두에서 한라까지, 한라에서 백두까지 하루 속히 평화통일을 앞당기자고 조선그리스도교도연맹과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공동의 이름으로 염원했다.

news_36708-5.jpg
blank.gif
남북기독교인들 <<공동기도문>>통해 화해협력 다짐
이어 헌금시간과 함께 봉수교회 찬양대의 특별음악순서들이 진행되었고 남측의 이근복 목사(교회협의회 화해통일국장)이 나와 남측대표들 10명을 모두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그리고 마지막에는 남과 북 기독교인들이 찬양대원들이 합창하는 음악소리에 맞추어 함께 노래를 부르면서 다함께 박수로 박자를 맞추며 흥겹게 노래를 따라 부르기도 했다.

손효순 봉수교회 목사는 폐회 인사를 하면서 "이자리에 남측 그리스도교 대표들이 열분이 참석하였지만 나의 눈에는 5백만명의 남측 신자들이 앉아 있는 느낌이다"라고 심회를 밝혔다. 폐회 음악이 울려퍼지는 동안 남측 대표들은 퇴장하여 봉수교회 입구 계단에서 기념촬영들을 하고 작별인사를 고했다. 이들 남측 방북단은 2일 평양에 도착하여 오는 5일(토) 돌아갈 계획이라고 했다.

조선그리스도교도연맹의 한 관계자는 "이번 남측 교회협의회 대표단이 남측 당국자들 때문에 예정대로 올 것인지 그렇지 못할 것인지 불투명했으나 우리 북남 그리스도교 신자들이 한자리에서 평화통일 공동기도회를 갖게 된 것에 대해 무한히 기쁘다"고 말하면서 "사실은 남측 대표단이 이곳을 오는 과정에 여러가지 우여 곡절이 있었다"고 밝힌다. 그 한가지 문제는 남북 공동기도회 명칭을 가지고도 당초 "6.15"라는명칭을 평화통일 공동기도회라는 회합의 명칭 앞에 넣기로 하였으나 남측 당국이 "6.15"라는 명칭을 공동회합의 명칭에 사용하지 말라는 요청이 있었기 때문에 쓸수 없었다고 설명하는 한편 이에 대한 남측 당국의 자세에 대해 전혀 납득할 수 없다고 고개를 갸우뚱하며 불만스러운 표정을 짓기도 했다.

news_36708-6.jpg
blank.gif
찬양대의 특별음악순서 진행

news_36708-7.jpg
blank.gif
강영섭 위원장(그리스도교도연맹 중앙위원회)과 남녘 방북대표 이영훈 단장







[방북기-2]평양봉수교회 예배참석

손효순 목사, 형제 간의 사랑 강조




[평양=민족통신 노길남 특파원]기자는 2011년 10월29일부터 11월5일까지 방북취재를 하는 기간 동안 평양도착 다음날인 30일(일요일) 오전 10시 봉수교회를 찾아가 주일예배를 보았다.

news_36708-8.jpg
blank.gif
김필주 박사와 함께 외국인들
이날 평양 봉수교회 손효순 담임목사가 반겨 맞는다. 카나다에서 외국인 손님 한분과 미국에서 김필주 박사와 함께 세분의 외국인들이 봉수교회 교인들과 함께 참석해 예배를 보았다.

찬송 '예수로 나의 구주삼고'를 합창하고 이어서 봉수교회의 이상주 집사가 동족사랑에 관한 내용을 담고 기도를 인도했다. 기도가 끝나자 "아~멘"합창이 이어졌고, "사랑하는 주님 앞에" 합창이 울려퍼졌다.

봉수교회의 한 집사님이 연단으로 나와 로마서 9장2절과 3절의 말씀을 봉독했다.

"나에게는 큰 슬픔이 있습니다. 그리고 마음으로 끊임없이 번민하고 있습니다. 나는 혈육을 같이하는 내 동족을 위해서라면 나 자신이 저주를 받아 그리스도에게서 떨어져 나갈지라도 조금도 한이 없겠습니다"

news_36708-9.jpg
blank.gif
10월30일(일요일) 오전 10시 봉수교회 주일예배
손효순 목사는 설교를 통해 사도 바울의 극진한 동족 사랑을 소개하면서 "바울은 생애 거의 전부를 외국에 나가 활동하면서 어려운 역경을 겪었지만 그의 동족사랑은 지극하였다"고 강조하면서 "우리 해 내외 그리스도인들도 사도 바울의 본을 받아 남과 북이 화해와 협력을 다짐한 6.15선언과 10.4선언을 고수하고 실천하기를 바란다"고 호소하자 참석 교인들은 모두가 "아~멘"이라고 열창했다.

다음순서에 찬송가 "삼천리 반도 금수강산"을 합창했고, 헌금시간, 특별순서, 폐회기도와 폐회 합창으로 이날 예배가 끝났다. 손효순 목사는 외국에서 참석한 손님들과 작별인사를 하고 교회 제직들과 기념촬영도 권유했다.

손효순 목사는 이날 예배가 끝나고 기자에게 11월3일 오전 10시 남녘의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KNCC)에서 11명이 봉수교회에 방문하여 평화와 통일을 위한 공동기도회를 가질 예정이라고 밝혀주면서 체류하는 동안 일정이 되면 참석해 줄 것을 요청하기도 했다.(다음에는 북녘 종교계 현황-기독교계, 불교계, 천도교계, 카톨릭교계의 교인수, 목사/승려 수, 교회/사찰/교당 수 등에 대해 보도)

//////////////////////////////////


*관련 보도자료 보기



한국 정부가 자칭 <자유민주주의>라고 선전하면서도 알권리를 차단해 왔습니다. 남측 당국은 한국에 거주하는 독자들이 이 보도 자료들을 볼수 없도록 인터네트 열람을 봉쇄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민족통신>은 한국 독자들이 twitter 와 facebook을 통하여 이 자료들을 열람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그 주소들은 다음과 같습니다.

www.facebook.com/kilnam.roh

혹은
www.twitter.com/#!/minjoktongshin





[출처 : 민족통신 노길남 특파원 2011-11-05]

민족통신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1-11-15 22:27:48 자유게시판에서 복사 됨]

댓글목록

profile_image

vdzdi님의 댓글

vdzdi 작성일

주소요  https://minky.topdiwkfkfektzja https://tenpro.minky.top
guswkxkdlatm https://hjtime.minky.top
dhvkfvkfFpt 588net https://588net.minky.top
enfldks https://duri.minky.top
diehdxbqm https://yadongtube.minky.top
skQmsxhRl https://bunny.minky.top
sjaksqhkektzja https://youonlywatch.minky.top
vmflaldja19 https://pre19.minky.top
dbxbqmfldzm https://youtube-link.minky.top
AVvldqhrjf https://pinkbo.minky.top


주소요 웹툰 https://minky.top/webtoon
dosl24 https://ani24.minky.top
qjwmxns https://buzztoon.minky.top
dhfmsthsdnpqxns https://5rs-mt.minky.top
akskxhRl https://manatoki.minky.top
xnstkfkd https://toonsarang.minky.top
xnszja https://tooncome.minky.top
dpsxns https://ntoon.minky.top
ghenzhalrtm https://hodu.minky.top
doslqhrh https://anibogo.minky.top
vmfhxns https://protoon.minky.top


주소요 토렌트 https://sxmoa.xyz/torrent
xhtmxm https://tttt.sxmoa.xyz
xhfpsxmdud https://torrentyoung.sxmoa.xyz
xhfpsxmekdldk https://torrentdia.sxmoa.xyz
xhvkd https://torpang.sxmoa.xyz
xhfpsxm fpdlej https://torrentradar.sxmoa.xyz
xhfpsxmqht https://torrentbot.sxmoa.xyz
xhfpsxmdkfwl https://torrentrj.sxmoa.xyz
xhfpsxmzld https://ttking.sxmoa.xyz
xhfpsxmqha https://torrentb.sxmoa.xyz
xhfpsxmwn https://torrentju.sxmoa.xyz


주소요 영화 드라마 https://minky.top/movie
zhfldkaortmxlql https://krmaxtv.minky.top
anfyTV https://free-tv.minky.top
ekvmfl https://n.minky.top
enRjql xlql https://dugebitv.minky.top
akdlqlsnektzja https://s.minky.top
xlqldntks https://tvusan.minky.top
dudghkwhxk https://mov.minky.top
thskrlxlql https://sonagitv.minky.top
ekskdhkxlql https://n.minky.top
ckckxlql https://chachatv.minky.top


서비스이용약관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상단으로


Copyright © 2010 - 2023 www.hanseattle1.com All rights reserved.